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알림마당

회원사소식

<디토닉> '스마트X' 산업 디지털전환…디토닉 '데이터플랫폼은 필수 요소'

관리자 2024-06-11 조회수 157


디닷허브(D.Hub)와 지오하이커(Geo-hiker)

디지털전환은 비즈니스를 디지털 기술로 혁신하는 과정으로, 최근 모든 산업에서 혁신을 위한 필수 발판으로 삼고 있다.

 

이때 데이터플랫폼 기술은 기업이 데이터를 중심으로 한 디지털전환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필수적인 요소로 손꼽힌다. 데이터플랫폼을 효과적으로 구축하고 활용함으로써 기업은 데이터를 활용해 혁신적인 비즈니스 전략을 구사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디지털 트윈은 디지털 전환의 핵심 요소 중 하나로 물리적 대상이나 프로세스를 디지털화해 조직이 더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을 주고 있다.

 

이러한 데이터플랫폼과 디지털 트윈은 기술과 비즈니스 환경 모두에서 서로 밀접한 연관이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데이터플랫폼은 다양한 도메인에서 대규모의 데이터를 모으고 저장하며, 디지털 트윈은 데이터플랫폼에서 수집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생성된다. 그리고 이 둘의 연계는 데이터 활용의 극대화와 지속적으로 학습 가능한 디지털 트윈을 구축하는 데 필수적 관계로 작용한다. 그만큼 앞으로의 기술 산업에서 데이터플랫폼과 디지털 트윈은 상호 보완 기술로써 그 중요성이 매우 높아질 전망이다.

 

많은 플랫폼 기업들이 데이터플랫폼을 기반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지만, 시공간 빅데이터 처리 기술을 바탕으로 데이터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기업은 국내외를 포함해서도 손에 꼽을 정도다.

 

최근 독자적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를 넘어 해외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는 디토닉은 자체 개발한 시공간 빅데이터 엔진 지오하이커(Geo-hiker)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디토닉의 핵심 기술인 지오하이커는 시공간 빅데이터를 초고속으로 처리·분석할 수 있는 부스팅 엔진 기술로, 그간 다양한 분야 플랫폼에 적용돼 높은 처리 속도와 정확성을 바탕으로 최적의 가치를 창출하는 부스터 역할을 수행해 왔다.

 

그리고 최근 이러한 지오하이커 기술이 적용된 디토닉의 플랫폼 서비스 디닷허브(D.Hub)’는 다양한 도시의 데이터들을 모아 표준데이터로 통합관리하는 데이터플랫폼으로 주목받고 있다.

 

 

디토닉 전용주 대표이사(사진)디닷허브에 체계적으로 저장된 도시 데이터를 활용해 도시의 모빌리티, 헬스케어, 에너지환경, 거버넌스 등 다양한 산업 분야 곳곳에 필요한 서비스를 창출하는데 기여하고 있다라며 디닷허브에 탑재된 시공간 빅데이터 초고속 처리·분석 엔진 기술인 지오하이커가 곧 디토닉의 경쟁력이며, 이를 통해 고객들은 자원 절약과 성능 향상을 경험하고 더 스마트한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라고 설명했다.

 

이를 바탕으로 디닷허브는 국내 스마트시티 데이터 허브 플랫폼 중 유일하게 GS 1등급 인증, 스마트시티 데이터허브 인증, 국토부 혁신제품 인증까지 모든 인증을 획득한 제품으로 높은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디토닉은 현재 이러한 디닷허브 플랫폼과 디지털 트윈을 연결해 도시의 수질오염 사고 대처 방안을 수립하고, 매년 발생하는 녹조 발생을 예측해 사전 대응할 수 있는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국가적인 수자원 기회비용을 절감하고 도시·농촌 자연 생태계를 보존하고자 한다는 것이다.

 

이뿐만 아니라 디토닉은 글로벌 R&D COA-CFD 프로젝트를 통해 클라우드 기반의 CFD 플랫폼과 에너지 수자원 분야 서비스 및 시뮬레이터 시스템 기술개발에 참여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전 대표는 프로젝트 참여를 통해 경제적이고 높은 풍황 예측 기술 기반의 풍력 에너지 서비스와 지하수 유량·오염관리 서비스를 바탕으로 디토닉이 미래 수자원 에너지 산업에 기여한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라며 데이터플랫폼 디닷허브가 수집한 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산업 분야에 더욱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우리 도시를 더 편리하고 안전하게 만들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이처럼 디토닉은 국내외에서 다수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바쁜 한 해를 보내고 있다. 국내에서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에서 디지털 트윈 기반 SaaS 플랫폼 사업을 수주해 수질오염·녹조 등을 위한 수질 예측 서비스를 구축할 예정이며, 글로벌 성과로 COA-CFD 프로젝트와 더불어 베트남 후에시에 스마트시티 사업을 수주해 스마트 통합 관제 시스템구축을 시작했다.

 

최근 디토닉은 스마트시티 분야에서 Urban AI 기술을 활용해 다양한 도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스마트공장, 스마트리테일, 스마트물류, 스마트에너지 등 다양한 스마트 산업 분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특히, 디토닉이 자체 확보한 Edge Computing 기술을 적용해 공장에서 생성되는 다양한 데이터를 현장에서 분석·예측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러한 서비스는 공장 내 사고·중대 재해 사고 예방을 위해 AI Vision 기술을 적용한 것이 특징으로 손꼽힌다.

 

이러한 기술을 바탕으로 리테일 산업의 경우 매장에 방문한 고객의 동선과 행동 패턴을 분석해 최적의 매장 운영을 지원하고, 물류 창고의 실시간 재고를 통합 관리해 데이터 기반의 효율적인 물류 프로세스를 제공하는 등 스마트X 산업 디지털전환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전 대표는 디토닉은 현재 프랑스 기업 Dassault Group과의 연계를 준비 중이고, BitzimVizum 플랫폼을 통합하는 데이터플랫폼과 디지털 트윈 기반 서비스를 통해 사용자 경험을 개선하는 것을 포함해 더 효율적인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라며 지오하이커와 디닷허브 기술을 적용해 이러한 디지털 트윈 시뮬레이션 엔진을 지속적으로 확장할 계획이며, 국내외 우수한 엔진과 서비스를 확보하고 있는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의 협업을 기대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디토닉은 데이터·AI 기술을 기반으로 데이터가 있는 어디서든 그 가치를 더 높이기 위해 끊임없는 연구와 개발, 그리고 서비스로 고객들을 만족시키고 있다. 현재 준비 중인 국내외 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며 디토닉은 또 한 걸음 나아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내외 데이터 시장에서 기술력을 기반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나아가는 디토닉의 성공 스토리를 기대해주시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스마트X' 산업 디지털전환…디토닉 "데이터플랫폼은 필수 요소"